안녕하세요. 구독자 여러분.

2013년부터 쉼 없이 달려온 글로벌 연예미디어 ‘겟잇케이’가 더 좋은 콘텐츠와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기 위해 잠정 휴식에 들어갑니다. 그간 아낌없이 보내주신 관심과 사랑에 감사드리며, 앞으로 더 발전된 모습으로 다시 인사드리겠습니다.

-겟잇케이 일동-

닫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장기용-나나, OCN ‘블루 아이즈’ 캐스팅 확정…추격 멜로 선보여

Comments (0) Drama


배우 장기용과 나나가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블루 아이즈’의 캐스팅을 확정했다.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블루 아이즈’(극본 손현수, 최명진 연출 남성우, 제작 크레이브웍스)는 죽여야 하는 남자와 잡아야 하는 여자의 추격 멜로 드라마다.

먼저 장기용은 업계 최고의 킬러 김수현 역을 맡았다. 무기를 자유자재로 다루고, 몸에 걸친 무엇이든 살상 무기로 만들 수 있다. 빠른 상황판단과 대처능력, 완벽한 설계로 타깃을 제거하고 귀신같이 사라진다. 인종도 나이도 이름도 알려지지 않았지만, 각국의 갱이나 조직이 본인 손에 피를 묻히지 않고 정적을 제거하고 싶을 때, 그를 찾는다. 인간사에 무심하고 관계에 서툴지만 내면 깊은 곳에는 인간에 대한 애정을 갈구하는 남자다.

나나는 경찰대를 수석으로 졸업한 광수대 최고의 에이스 형사 도현진을 연기한다. 도도하고 패셔너블한 외양에, 다트 세계 신기록을 보유할 정도로 뛰어난 실력파 형사다. 불의를 보면 참지 않지만, 선한 거짓말엔 속아주는 아량도 갖고 있다. 직관이 뛰어나고 자신의 촉을 믿지만 과학적 판단 역시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겉은 냉정해 보이지만 타인의 아픔에 시선을 둘 줄 아는 여자다.

드라마 ‘고백부부’, ‘나의 아저씨’, ‘이리와 안아줘’ 등 작품마다 변화하는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해내며 연기력을 입증한 장기용과 드라마 ‘굿와이프’의 연기 호평에 이어 영화 ‘꾼’을 통해 각종 유수 영화제 신인상 후보에 이름을 올리는 등 차세대 배우로 주목 받고 있는 나나. 언제나 차기작을 기대케 하는 두 배우가 ‘블루 아이즈’에서 가족을 찾기 위해 사람을 죽여야 하는 킬러와 연인의 죽음에 얽힌 미스터리를 밝히기 위해 그를 쫓는 형사로 만난다.

제작진은 “배우 장기용과 나나가 각각의 캐릭터에 최고의 연기와 매력을 더해 작품에 시너지를 불어넣을 것으로 제작진 역시 기대가 크다”며 “2019년의 봄, OCN이 선보이는 추격멜로드라마 ‘블루 아이즈’ 첫 방송까지 관심을 가지고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한편, OCN 새 오리지널 ‘블루아이즈’는 ‘백일의 낭군님’ 남성우 감독이 연출을 맡고, 손현수, 최명진 작가가 집필한다. 오는 3월 OCN 첫방송.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겟잇케이 DB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