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윤균상♥김유정, 밤거리 데이트 포착…로맨스 시작?

Comments (0) Drama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윤균상과 김유정의 로맨틱한 밤거리 데이트 현장이 포착됐다.

JTBC 월화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연출 노종찬, 극본 한희정, 제작 드라마하우스, 오형제) 측이 9회 방송을 앞둔 24일, ‘사랑을 꿈꾸시나요?’라는 문구 앞에서 달달한 눈빛 교환을 하는 선결(윤균상)과 오솔(김유정)의 모습을 공개했다.

일일 비서 오솔과 보낸 특별한 하루에 자신의 마음을 확신하게 된 선결은 더는 머뭇거리지 않았다. 몸이 아파 회사에 나오지 못했다는 오솔의 집까지 찾아간 선결은 “내 곁에 있어 달라”는 애틋한 한 마디로 진심을 전했다. 최군(송재림)의 직진 고백, 오솔을 향한 마음을 더 이상 외면하지 않기로 한 선결, 그리고 선결에게 이끌리는 오솔의 모습까지 그려지며 본격적인 삼각 로맨스의 막이 올랐다. 2막이 시작되는 9회를 기점으로 이들의 관계 구도에도 큰 변화가 있을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선결과 오솔의 로맨틱한 밤거리 데이트가 담겨있다. 예쁜 불빛들이 가득한 밤길을 나란히 걷던 선결과 오솔의 시선을 사로잡은 글귀 하나가 의미심장하다. ‘사랑을 꿈꾸시나요?’라는 문구가 이제 막 ‘사랑’을 시작하려는 두 사람을 가리키는 듯 설렘을 자극한다.

마치 자신의 마음을 들키기라도 한 듯 진지한 얼굴로 글귀를 눈에 담는 선결과 수줍은 미소를 짓는 오솔. 과연 이들이 내린 답은 무엇일까. 이어진 사진 속 서로를 바라보는 달달한 눈빛이 그 대답을 대신하는 듯 설렘과 함께 궁금증을 자극한다. 각자의 상처와 현실에 ‘사랑’은 꿈조차 꿀 수 없던 선결과 오솔이 서로의 꿈이 되어 과연 변화해 갈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오늘(24일) 방송되는 9회에서는 선결과 만남 이후 마음을 돌린 공태(김원해)의 허락으로 오솔이 청소의 요정에 복귀하게 되지만, 예기치 못한 사건들이 연속해 찾아오며 다시 위기의 순간을 맞는다. 서로에게 한 걸음 가까워진 선결과 오솔에게 꽃길 로맨스가 펼쳐질 수 있을지 기대가 쏠린다.

한편,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9회는 오늘(24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드라마하우스, 오형제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