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던파머’ 종영, ‘순수 힐링남’ 이홍기의 재발견

Comments (0) Drama

이홍기‘모던파머’ 종영, ‘순수 힐링남’ 이홍기의 재발견

FT아일랜드의 이홍기가 개성 뚜렷한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따뜻한 힐링을 안기며 ‘모던파머’를 마무리했다.

이홍기는 지난 10월 첫 전파를 탄 SBS 주말드라마 ‘모던파머’의 주인공 이민기 역을 맡아 지난 27일 마지막 방송까지 맹활약했다.

‘귀농을 이끄는 천재 로커’라는 참신한 캐릭터에 완벽하게 녹아든 이홍기는 발군의 연기를 펼치며 개성파 배우로서의 가능성을 다졌다. 이홍기는 방송 내내 클로즈업 화면으로 자주 비춰진 특유의 맛깔 나는 표정 연기로 ‘모던파머’에 유쾌함을 더했을 뿐 아니라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으로 도시 청년들의 귀농 고군분투기를 실감나게 그려내 호평 받았다.

해외 시장에서도 ‘모던파머’의 인기는 지속될 전망이다.

FT아일랜드 활동 및 SBS ‘미남이시네요’, TV조선 ‘백년의 신부’ 등을 통해 아시아권에서 인기 스타 대열에 오른 이홍기의 출연 소식으로 방송 전부터 해외 취재진들의 스포트라이트를 받은 ‘모던파머’는 ‘유쿠’, ‘토도우’ 등 중국 주요 동영상 사이트 시청 순위에서 꾸준히 상위권을 유지하며 인기 한국 드라마로 자리잡았다.

내년 2월에는 일본 케이블 채널 KNTV에서 방송을 앞두고 있어 ‘이홍기 효과’를 톡톡히 누리고 있다.

코믹과 멜로 연기를 오가는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주며 배우로서 한 단계 올라선 이홍기는 31일 개봉하는 영화 ‘개를 훔치는 완벽한 방법’에서 피자배달부 석구 역으로 카메오 출연하며 스크린에서 관객들을 만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사진 FNC엔터테인먼트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