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홍기-정혜성, ‘너 미워! 줄리엣’ 2월 14일 첫 방영..설렘 가득한 기묘한 운명

Comments (0) Drama

오는 2월 14일(목) 첫 방영되는 프리미엄 동영상 서비스 옥수수 오리지널 ‘너 미워! 줄리엣’이 1차 티저를 공개, 이홍기와 정혜성의 설레고도 기묘한 운명으로 심쿵지수를 높이고 있다.

옥수수 오리지널 ‘너 미워! 줄리엣’(극본 이정필/ 연출 김정권/ 제작 ㈜ UFO프로덕션)은 같은 예술대학교를 다니고 있는 톱스타 차율(이홍기)과 4차원 학생 구나라(정혜성)의 좌충우돌 청춘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

이홍기는 극 중 외모, 인기, 연기력은 출중하지만 안하무인한 인성의 소유자, 연극영화과 신입생 차율로 분하며 함께 호흡을 맞출 정혜성은 문예창작과 신입생이자 1인 미디어 채널까지 섭렵한 슬라임 장인 구나라를 맡았다. 뜻밖의 사고로 인해 차율이 구나라의 속마음을 듣을 수 있게 되는 기이한 현상이 벌어지며 버라이어티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오늘(31일) 두 사람의 알쏭달쏭한 만남이 담긴 티저가 공개돼 베일에 싸인 운명을 더욱 궁금하게 만들고 있다. 물에 빠져 허우적대는 두 사람 사이에 튀는 정체불명의 스파크가 이들에게 범상치 않은 사건이 벌어질 것을 예상케 한 것. 또 서로의 존재를 모른 채 스쳐지나가는 모습은 접점 없는 이들에게 어떤 운명이 펼쳐지게 될지 벌써부터 예비 시청자들의 심쿵지수를 높이고 있다.

뿐만 아니라 “혹시 지금 들리지 않으세요? 촉촉한 그 사람의 마음의 소리가”라는 정혜성의 의미심장한 내레이션은 물론, 그녀의 속마음이 들려 화들짝 놀란 이홍기의 모습까지 그려져 신선한 청춘 스토리를 예고한다.

이렇듯 설렘과 신비로운 매력이 공존하는 이홍기, 정혜성의 청춘 스토리가 첫 방송을 더욱 기다리게 만들고 있다. ‘로미오와 줄리엣’처럼 운명적인 로맨스를 펼칠 두 사람의 케미가 기대감을 한껏 고조시키고 있다.

이홍기, 정혜성의 청춘 케미가 돋보일 옥수수 오리지널 ‘너 미워! 줄리엣’은 다가오는 2월 14일(목) 오전 10시 첫 방영된다.

겟잇케이 신민경 기자 / 사진 ㈜ UFO프로덕션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