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1970’ 이민호-정진영-김설현 가족사진 공개 ‘가족애 물씬~’

Comments (0) Film

01

‘강남 1970’ 이민호-정진영-김설현 가족사진 공개 ‘가족애 물씬~’

<강남 1970>이 행복했던 모습을 담은 이민호, 정진영, 김설현의 가족 사진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가족 사진에는 집 앞 평상에서 함께 웃는 모습, 세탁소 개업식 등 70년대 일상 속 세 사람의 모습을 담고 있다.

극중 전직 두목 출신인 길수(정진영)은 어렵게 사는 종대를 거두고, 그의 친딸 선혜는 종대를 친오빠처럼 의지하며 함께 살아간다.

종대가 평범하게 살기를 원하는 길수의 뜻과 달리, 종대는 그들과 함께 잘 살고 싶다는 꿈 하나로 강남 개발의 이권다툼을 향해 내달리며 지켜야 할 가족과 땅을 향한 꿈 사이에서 방황한다.

04

03

02

이민호는 궁극의 부성을 연기한 정진영에 대해 “첫만남부터 마음이 굉장히 편했고 아버지 같이 푸근하고 편안한 느낌을 많이 받았다”며 친 가족처럼 편하게 촬영에 임할 수 있었던 비결을 전했다.

또한, 지켜주고 싶은 누이, 선혜로 스크린에 첫 데뷔하는 김설현은 “정진영 선배님, 이민호 선배님 모두 연기뿐만 아니라 제가 첫 현장이라 이해하기 어려운 시스템 등을 잘 가르쳐주고 설명해줬다”라고 밝힘은 물론, 촬영 후에도 정진영을 아빠라고 부르는 등 실제 부녀지간 못지 않은 다정한 사이를 자랑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강남 1970>은 1월 21일 개봉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사진 쇼박스(주)미디어플렉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