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호텔킹의 이동욱, 직접 제작한 수트로 ‘차재완 수트패션’을 완성하다

Comments (0) STYLE@STAR

MBC 주말특별기획 ‘호텔킹’의 이동욱이 세련된 수트 패션으로 절제된 남성미를 과시하고 있다.

능력 있는 호텔리어로 극과 극을 오가는 ‘차재완’의 복잡한 심리 상태를 폭넓은 연기력으로 그려내고 있는 그가 완전히 갖춰진 멋스러운 수트 패션을 선보이며 화제를 모으고 있는 것.

이동욱은 극 중 7성급 호텔의 총지배인답게 톤 다운된 색상에 고급스러운 ‘맞춤형’ 정장 차림으로 차분하면서도 신뢰감을 주는 스타일링을 하고 있으며, 완벽한 핏으로 섹시한 남자의 매력을 더하고 있다.

 

이동욱 수트

특히, 이동욱이 입고 나오는 의상은 모두 ‘직접 제작’한 것으로 ‘차재완’이라는 인물을 부각시키기 위해, 기획 단계부터 캐릭터 분석이 이뤄졌다. 그는 연기적인 측면뿐만 아니라 외적인 모습까지도 섬세히 신경 써 이번 작품에 대한 남다른 열정과 숨은 노력을 엿볼 수 있다.

이에 스타일리스트 남주희 실장은 “차재완은 자신의 속을 드러내지 않는 인물이라 더블 수트로 갖춰 입은 캐릭터의 모습을 그렸다. 싱글 수트는 베스트까지 걸쳐 묵직한 느낌을 주고 있다. 남성스러운 매력을 부각시켰다”고 전했다.

한편, 배우들의 열연과 흥미진진한 스토리 구성으로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MBC 주말특별기획 ‘호텔킹’은 매주 토, 일요일 9시 55분 방송된다.

 

글 한지희  사진 킹콩엔터테인먼트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