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영 6년 만의 복귀작…’뷰티풀 데이즈’ 11월 21일 개봉 확정

Comments (0) Film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으로 공개되었던 영화 ‘뷰티풀 데이즈'(감독 윤재호)가 11월 21일 개봉을 확정지었다.

영화 ‘뷰티풀 데이즈’는 아픈 과거를 지닌 채 한국에서 살아가는 ‘여자’와 14년 만에 그녀를 찾아 중국에서 온 ‘아들’, 그리고 마침내 밝혀지는 그녀의 숨겨진 진실에 관한 이야기를 그린 영화.

배우 이나영의 6년만의 복귀작, 노개런티 출연 등 제작전부터 화제가 된 영화 ‘뷰티풀 데이즈’는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으로 공개되어 국내외 언론과 평단으로부터 호평과 찬사를 받으며 올가을 최고의 화제작으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는 가운데 11월 21일 개봉을 확정했다.

이번에 공개된 30초 예고편은 6년간의 공백의 우려를 단숨에 씻어낸 이나영의 파격적인 연기변신과 감동적이고 희망적인 메시지가 눈길을 끈다. 30초라는 짧은 시간 속에서도, 이나영은 고통의 시간을 지나 담담하고 강인하게 삶을 이어가는 여자의 캐릭터를 완벽하게 표현해 내며, 비극에 지지 않는 여성이 보여주는 희망을 보여주고 있다.

또한 첫 영화 데뷔가 믿기지 않을 만큼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여 ‘제2의 이제훈’으로 불리는 장동윤과의 연기호흡은 영화에 대한 기대를 더욱 갖게 만든다. 여기에 ‘뷰티풀 데이즈’를 연출한 윤재호 감독이 만들어 낸 유려한 미장센과 아름다운 영상이 따뜻한 ‘희망의 메시지를 감성적으로 전달한다.

위태로운 시간 속 자신의 삶을 꿋꿋이 살아온 여자, 그리고 그녀의 특별한 가족이 전하는 희망의 메시지 를 극장가를 물들일 영화 ‘뷰티풀 데이즈’는 11월 21일 개봉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페퍼민트앤컴퍼니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