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으라차차 와이키키 2’ 문가영X안소희X김예원, 캐릭터 스틸 첫 공개

Comments (0) Drama

‘으라차차 와이키키 2’ 문가영, 안소희, 김예원이 웃음 포텐을 장착하고 출격한다.

오는 25일 첫 방송되는 JTBC 새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 2’(연출 이창민/ 극본 김기호, 송지은, 송미소, 서동범/ 제작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드라마하우스) 측은 8일, 파격적인 연기 변신이 기대되는 문가영, 안소희, 김예원의 첫 스틸을 공개했다.

‘으라차차 와이키키 2’는 대환장의 수맥이 흐르는 게스트하우스 ‘와이키키’에 다시 모여든 청춘들의 우정과 사랑, 꿈을 위한 도전을 유쾌하게 그려낸다. 지난 시즌, 대학 동창들을 꼬여냈던 이준기(이이경)의 마수가 이번에는 고등학교 동창들에게 뻗친다. 여전히 망할 위기에서 벗어나지 못한 게스트하우스 ‘와이키키’를 일으키려는 청춘들의 골 때리고 ‘빡센’ 좌충우돌이 어떤 포복절도 웃음과 공감을 유발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공개된 사진 속 남다른 존재감을 발산하는 문가영, 안소희, 김예원의 모습이 파격 변신을 예고한다. 고양이 귀 머리띠에 헤드셋 마이크까지, 걸그룹 뺨치는 ‘캣걸’로 변신한 첫사랑의 아이콘 한수연(문가영). 무슨 일인지 잔뜩 긴장한 표정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세상 털털한 걸크러쉬, 알바왕 ‘김정은’으로 완벽 변신한 안소희도 시선을 강탈한다. 정은의 트레이드마크인 츄리닝 차림으로 거실 소파를 장악한 안소희의 내숭 1도 없는 반전 매력이 기대를 높인다.

여기에 ‘와이키키’ 청춘들의 왕언니 ‘차유리’로 분하는 김예원의 포스 넘치는 눈빛도 범상치 않은 활약을 기대케 한다.

똘기 충만한 ‘와이키키’ 청춘들이 그 시절 사랑했던 첫사랑, 한수연 역을 맡은 문가영은 “거의 1년 만에 작품으로 인사를 드리게 돼 설레기도 하고 걱정도 된다. 지난 시즌을 사랑해주셨던 분들께서 두 번째 시즌도 많이 기대하고 계신데, 더 강력해진 웃음으로 그 기대에 보답할 수 있도록 6명 모두 최선을 다해 촬영하고 있으니 많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는 소감과 함께 “와이키키가 다시 문을 열었습니다. 놀러오세요!”라며 귀여운 본방사수 독려도 잊지 않았다.

3년 만에 드라마로 컴백하는 안소희의 파격 변신에도 기대가 쏠린다. 안소희가 연기하는 김정은은 준기의 연극영화과 동기이자 생계를 위해 세상 모든 알바를 뛰는 ‘알바왕’이다. 월세를 아끼기 위해 준기가 운영하는 ‘와이키키’에 자발적으로 들어오게 되면서 파란만장한 와이키키 생존기에 돌입한다. 안소희는 “지난 시즌을 워낙 재미있게 보았고, 시즌2를 함께 할 수 있어서 정말 기쁘다”며 “감독님, 작가님에 대한 신뢰가 크고 배우들과의 호흡이나 촬영장 분위기도 정말 좋아서 재미있게 촬영하고 있다. 즐겁게 봐주시면 좋겠다”고 애정 어린 소감을 밝혔다.

마지막으로 우식(김선호)의 친누나 차유리 역에는 김예원이 합류한다. 제2의 백종원을 꿈꾸는 유리는 친동생 우식은 물론, 준기와 기봉(신현수)까지 수족처럼 부려대는 ‘와이키키’의 최상위 포식자다. 코믹부터 스릴러까지 이견 없는 연기력의 김예원의 하드캐리가 웃음을 증폭할 전망이다. 김예원은 “청춘의 여러 이야기를 다루는 작품이다 보니 현장이 화기애애하고 즐겁다. 지금이 아니면 할 수 없는 작품이라는 의미도 남다르다”는 소감과 함께 “돌아보면 어떤 순간이든 빛나는 한때를 보여드리기 위해 모든 스태프, 배우들이 함께 열심히 만들어가고 있다. 시청자분들께서 저희를 즐겁게 맞이해주셨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한편, 병맛美 장착한 유쾌한 웃음과 현실을 반영한 공감 스토리로 청춘의 현주소를 짚어낼 ‘으라차차 와이키키 2’는 ‘눈이 부시게’ 후속으로 오는 25일 월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드라마하우스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