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상’ 한석규 “출연 이유? 새로운 한국 영화를 만났다”

Comments (0) Film

‘우상’ 한석규가 작품 출연 이유를 밝혔다.

7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로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우상'(감독 이수진)의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설경구, 한석규, 천우희, 이수진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한석규는 “영화를 하면서 과연 어떤 이야기를 관객분에게 연기를 통해서 이야기할 것인가를 늘 고민한다”며 “새로운 한국 영화, 학창시절에 연기를 꿈꿨던 출발점이 그 지점이었다”며 운을 뗐다.

이어 “한때는 (새로운 한국 영화에) 맹렬하게 시도했었고, 지쳐있었다. 그러다가 끝까지 해보자 이런 마음으로 먹고 있던 지점에 만났던 영화가 ‘우상'”이라고 밝혔다.

덧붙여 “이 영화가 이야기하고자 하는 주제가 마음에 들었었다”고 전했다.

‘우상’은 아들의 사고로 정치 인생 최악의 위기를 맞게 된 남자(한석규)와 목숨 같은 아들이 죽고 진실을 쫓는 아버지(설경구), 그리고 사건 당일 비밀을 간직한 채 사라진 여자(천우희)까지, 그들이 맹목적으로 지키고 싶어 했던 참혹한 진실에 대한 이야기로 오는 3월 20일 개봉.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