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나의 사랑 나의 신부>에서 신혼부부로 변신한 ‘조정석♥신민아’, “우리 결혼했어요!”

Comments (0) Film

IMG_9576 수정

배우 조정석과 신민아가 영화 <나의 사랑 나의 신부>를 통해 신혼부부로 호흡을 맞춰 기대를 높이고 있다.

영화 <나의 사랑 나의 신부>가 오는 10월 개봉을 확정 지은 가운데, 주연 배우 조정석과 신민아가 선보일 신혼부부 연기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영화는 4년간의 연애 끝에 이제 막 결혼한 ‘영민’(조정석)과 ‘미영’(신민아)의 신혼생활을 그린 내용이다.

IMG_0621 수정

극 중 시인을 꿈꾸지만 현실은 9급 공무원인 남편 ‘영민’역의 조정석은 신혼의 달콤함을 즐기는 새신랑의 행복한 모습부터 상상과는 다른 결혼의 현실에 대한 고뇌까지, 다채로운 캐릭터 변화를 선보인다.

조정석과 처음으로 호흡을 맞춘 신민아는 남들의 눈엔 여전히 아름답지만 ‘영민’에게는 나만의 여신에서 점점 평범해져 가는 아내 ‘미영’으로 분해 애교 넘치고 사랑스럽다가도 때론 잔소리를 퍼붓는 현실적인 아내의 모습을 소화해냈다.

한편, <나의 사랑 나의 신부>는 10월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글 한지희  사진 ㈜필름모멘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