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만난 기적’ 김민종 깜짝 출연, 카이-김재용과 훈훈한 투샷

Comments (0) Drama

배우 김민종이 ‘우리가 만난 기적’에 카메오로 등장한다.

특급 카메오 라인업으로 깨알 재미를 선사 중인 KBS 2TV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극본 백미경/ 연출 이형민/ 제작 에이스토리) 오늘(7일) 방송에서는 배우 김민종이 깜짝 등장한다.

지난 1회부터 10회에 이르기까지 수많은 카메오들이 ‘우리가 만난 기적’에 출연, 맛깔 난 연기를 선보이며 특별 보너스 같은 즐거움을 안겨줬다. 이어 오늘(7일) 11회에서는 김민종이 출격을 예고, 벌써부터 시청자들을 설레게 하고 있다.

김민종은 극 중 죽음에서 살아 돌아온 송현철(김명민)의 불가사의한 미스터리를 파헤치는 ‘그것이 알고 싶은 피디의 추적 50분’의 프로그램 진행자 김만종으로 출연, 젠틀하고 이지적인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그러나 송현철의 이야기가 널리 알려지길 원치 않는 아토(카이)와 마오(김재용)에 의해 예기치 못한 변(?)을 당한다고.

이에 그가 펼칠 연기가 더욱 궁금증을 높이고 있는 가운데 MC로 변신한 김민종의 모습과 더불어 카이, 김재용와 함께한 인증샷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공개된 사진 속 세 사람의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돋보이며 극 속에서 이들이 빚어낼 시너지를 기대케 한다.

한편, 지난 방송 말미 송현철이 살인 용의자로 체포되는 장면이 엔딩을 장식하며 안방극장을 충격으로 몰아넣은 터. 그가 이 난관을 어떻게 헤쳐 나갈지 오늘(7일) 방송을 향한 시청자들의 시선이 뜨겁게 쏠리고 있다.

겟잇케이 신민경 기자 / 사진 에이스토리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