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정아 “‘SKY 캐슬→뺑반’, 누군가의 엄마 역할 아니라서 행복해”

Comments (0) Film

‘뺑반’ 염정아가 새로운 캐릭터를 연기해 행복하다고 했다.

24일 오후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영화 ‘뺑반'(감독 한준희)의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공효진, 류준열, 조정석, 염정아, 전혜진, 한준희 감독이 자리했다.

최근 JTBC 드라마 ‘SKY 캐슬’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염정아는 극 중 내사과 사수인 ‘윤지현 과장’을 맡았다.

이날 그는 “최근 여러 작품으로 인사를 드렸다. 매번 다른 작품에서 다른 캐릭터를 연기하는 건 행복한 일”이라며 소감을 전했다.

이어 “‘뺑반’ 윤과장이 너무 멋있다고 생각했다. 결과는 제가 판단할 수는 없지만 새로운 캐릭터를 만들어내는 것은 행복한 일”이라고 강조하며 “좋은 작품에서 여러 캐릭터를 연기하고 싶다. 누군가의 엄마가 아닌 역할에 도전했다”고 말해 시선을 끌었다.

한편, ‘뺑반’은 통제불능 스피드광 사업가를 쫓는 뺑소니 전담반 ‘뺑반’의 고군분투 활약을 그린 범죄오락액션 영화로 오는 1월 30일 개봉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