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력’ 심은경 “류승룡과 부녀 연기..영광이다”

Comments (0) Film

‘염력’ 심은경이 류승룡과 연기 호흡에 대해 영광이라고 밝혔다.

19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 CGV에서 영화 ‘염력’(감독 연상호)의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류승룡, 심은경, 박정민, 김민재, 연상호 감독이 함께했다.

배우 심은경은 모든 것을 잃을 위기에 처한 딸 ‘신루미’ 역을 맡았다. 이날 심은경은 류승룡과 함께 작품을 통해 부녀 호흡을 맞춘 소감을 전했다. 심은경은 “류승룡과 부녀로 끈끈하게 나온 건 처음이다. 제일 좋아하는 선배”라고 밝혔다.

이어 “아직 잊지 못하는 게 영화 ‘불신지옥’ 때 할리우드 배우가 쓴 ‘연기론’ 책을 선물해줬다. 아직도 그 책이 제가 연기하는 데 있어 큰 도움이 됐다”며 “너무 많은 것을 알려주고 본보기가 되어 준 선배라서 이번 작품에서 호흡을 맞추고 좋은 작업을 할 수 있어 너무 영광”이라고 덧붙였다.

영화 ‘염력’은 어느 날 갑자기 초능력이 생긴 평범한 아빠 ‘석헌’(류승룡)이 모든 것을 잃을 위기에 처한 딸 ‘루미’(심은경)를 구하기 위해 염력을 펼치는 이야기로 ‘부산행’을 연출한 연상호 감독의 신작이다. 2018년 1월 말 개봉 예정.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