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구독자 여러분.

2013년부터 쉼 없이 달려온 글로벌 연예미디어 ‘겟잇케이’가 더 좋은 콘텐츠와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기 위해 잠정 휴식에 들어갑니다. 그간 아낌없이 보내주신 관심과 사랑에 감사드리며, 앞으로 더 발전된 모습으로 다시 인사드리겠습니다.

-겟잇케이 일동-

닫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열여덟의 순간’ 옹성우, 연기 열정 가득한 비하인드 공개…‘대본 삼매경’

Comments (0) Drama

옹성우의 연기 열정이 가득한 현장이 포착됐다.

여름밤을 열여덟 풋풋한 설렘으로 물들이고 있는 JTBC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연출 심나연/ 극본 윤경아/ 제작 드라마하우스, 키이스트)에서 ‘최준우’ 역을 맡아 청량한 소년미와 순수함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는 옹성우의 비하인드 컷이 공개된 것.

공개된 사진 속 옹성우는 장소와 시간에 관계없이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는다. 촬영이 끝나면 바로 꼼꼼하게 모니터링하는 것은 물론 심나연 감독과 적극적으로 의견을 나누며 남다른 연기 열정과 책임감으로 첫 주연에 임하고 있다고.

특히, 대사보다는 눈빛과 행동으로 최준우라는 캐릭터를 표현해야 하는 만큼 섬세한 감정연기를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며 현장에 몰입하는 모습에서 ‘열여덟 순간’을 연기하고 있는 옹성우에 대한 호평의 이유를 엿볼 수 있다.

옹성우는 학교라는 공간에서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고 조금씩 성장해나가는 열여덟 최준우의 성장통을 자신만의 호흡으로 완성해나가고 있다. 또한 준우가 수빈(김향기)을 향해 다정함 넘치는 직진을 시작한 모습은 설렘 포텐을 터트리며 두근거림을 선사, 보는 이들의 연애 세포를 자극하기도. 뿐만 아니라 가슴 떨리는 첫사랑의 감정을 알게 된 소년, 소녀가 서로에게 위로가 되어주는 장면은 미소를 유발하며 이 둘의 사랑을 응원하게 만든다.

한편, 준우와 수빈의 교제 사실이 수빈의 엄마(김선영)에게 발각되며 극적 긴장감을 고조시킨 가운데 두 사람의 관계에 어떤 위기가 닥칠지 시선을 모으고 있는 JTBC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은 매주 월, 화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판타지오, 드라마하우스, 키이스트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