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여덟의 순간’ 옹성우, 박지훈 ‘꽃파당’ 본방사수 예정

Comments (0) Drama

옹성우가 워너원(WannaOne) 멤버 박지훈과의 여전한 우정을 자랑했다.

22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JTBC 새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연출 심나연/ 극본 윤경아/ 제작 드라마하우스, 키이스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심나연 감독, 옹성우, 김향기, 신승호, 강기영이 참석했다.

이날 옹성우는 워너원으로 함께 활동했던 박지훈이 9월부터 JTBC 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에 출연하는 것을 언급했다.

그는 ‘열여덟의 순간’ 예고편이 나왔을 때 워너원 멤버들에게서 “예고편 재밌게 봤다”, “본방사수 하겠다”는 연락을 받았다며 “(박)지훈이도 곧 ‘꽃파당’으로 연기를 시작하는데 꼭 챙겨볼 생각이다”라고 덧붙였다.

‘열여덟의 순간’은 위태롭고 미숙한 ‘Pre-청춘’들의 세상을 있는 그대로 들여다보는 감성 청춘물. 오늘(22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