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여덟의 순간’ 옹성우, 김향기 부르는 호칭은?…“수빈아”

Comments (0) Drama

옹성우가 상대 배우 김향기를 부르는 호칭은 극 중 이름인 ‘수빈’이라고 밝혔다.

22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JTBC 새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연출 심나연/ 극본 윤경아/ 제작 드라마하우스, 키이스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심나연 감독, 옹성우, 김향기, 신승호, 강기영이 참석했다.

옹성우는 자신보다 키도 한참 작고 나이도 5살이나 어리지만 연기로는 대선배인 김향기가 처음에는 상당히 어려웠다고 솔직한 이야기를 전했다.

누나로 느껴지지는 않았냐는 질문에 “누나라기 보다는 처음 만났을 때부터 선배님이라는 느낌이 굉장히 많이 들었다”며 “그래서 처음에 한동안은 쉽게 말을 놓기가 힘들었다”고 답했다. 옹성우에게 김향기는 너무 배울 것이 많은 선배님이었다고.

하지만 지금은 반 친구들처럼 출연 배우들이 모두 정말 사이좋은 반 친구들로 지내고 있어서 친구라는 느낌이 강하게 든다고 덧붙였다.

이에 호칭도 바뀌어 처음엔 “향기 씨”라고 부르던 호칭이 이제는 “수빈아”가 되었다고.

‘열여덟의 순간’은 위태롭고 미숙한 ‘Pre-청춘’들의 세상을 있는 그대로 들여다보는 감성 청춘물. 오늘(22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