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 ‘연애세포 시즌2’ 임슬옹 “촬영의 즐거움이 화면에 남아있을 것”

Comments (0) Drama

13

[Spot] ‘연애세포 시즌2’ 임슬옹 “촬영의 즐거움이 화면에 남아있을 것”

8일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웹드라마 ‘연애세포 시즌2’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김유정, 임슬옹, 조보아, 최영민, 박은지와 연출을 맡은 김세훈 감독이 함께했다.

웹드라마 ‘연애세포 시즌2’는 웹툰 ‘연애세포’를 원작을 바탕으로 한 2014년 ‘연애세포 시즌1’에 이은 시즌 2를 맞은 작품이다.

사랑을 포기한 태준(임슬옹)의 연애세포 네비(김유정)가 연애세포 은행을 탈출하면서 벌어지는 버라이어티한 이야기를 담은 연애유발 판타지 로맨스다.

14

캐릭터 ‘네비’와 함께~ 배우 임슬옹

임슬옹은 유명 셰프 ‘태준’ 역할로 연애세포가 다 죽은 까칠 성격을 지닌 캐릭터를 맡았다. 그는 “시즌 1이 있어서 부담됐다. 많이 도와주셔서 즐겁게 촬영했던 것 같다. 즐거움이 화면에 남아있을 거로 생각한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덧붙여 “시즌 1이 잘 되었다. 모니터했는데, 귀엽고 예쁘게 잘 나왔다. 남자 주인공 매력도 잘 표현됐다”며 “시나리오 받고 읽어봤을 때, 시즌 1보다 더 즐겁게 다른 방식으로 업그레이드되어서 했으면 한다”고 전했다.

연출을 맡은 김세훈 감독은 “임슬옹은 엄청난 집중력이 있는 배우다. 좋은 점수를 주고 싶다”며 그를 칭찬했다.

8

‘연애세포 시즌2’ 주역들 최영민 조보아 김유정 박은지 임슬옹

이번 웹드라마 ‘연애세포 시즌2’에는 박은지, 조보아, 최영민 등의 출연진이 등장한다. 그중 최영민은 배우 김우빈의 절친이기도 하다. 김우빈이 어떤 조언을 했는지를 묻는 물음에 “첫 작품인 만큼 즐겁게 임하라고 응원을 많이 해줬다”고 말했다.

김세훈 감독은 웹드라마가 처음이다. “재미있는 경험이었다. 한국 정서에 맞아떨어졌으면 하는 게 감독의 입장”이라며 “(작품이) 재미있다. 자꾸 보고 싶다 이런 마음들을 공략해서 제작하고 있다. 요번 웹드라마로 한국 웹드라마의 지평을 넓혔으면 한다”며 각오를 밝혔다.

한편, ‘연애세포 시즌2’는 9월 14일 월요일 자정 네이버TV캐스트를 통해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사진 최은희 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