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소원 “데뷔 이후 첫 금발…팬들 반응에 안심했다”

Comments (0) MUSIC

여자친구 소원이 헤어스타일을 금발로 변신한 소감을 전했다.

14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라이브홀에서 그룹 여자친구(소원, 예린, 은하, 유주, 신비, 엄지) 두 번째 정규앨범 ‘Time for us'(타임 포 어스)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소원은 “데뷔하고 이렇게 파격적인 헤어스타일은 처음이다. 생각보다 많은 팬분들이 좋아해 주셔서 마음을 안심했다”고 했다.

티저를 통해 공개된 영상에서 팬들은 ‘해야’의 주인공으로 소원을 꼽기도 했다. 소원은 “저도 해인 줄 알았다. (웃음) 티저를 보시고 그런 해석을 많이 하시더라. 사실 뮤직비디오를 보시면서 많은 분들이 해석을 해주셨으면 하는 마음이다. 확대 해석을 열어 놓고 있다”고 말해 ‘해야’의 뮤직비디오 관람을 당부했다.

여자친구는 2년 6개월 만에 두 번째 정규앨범을 발표한다. 두 번째 정규앨범 ‘Time for us'(타임 포 어스)는 지난 4월 발표한 여섯 번째 미니앨범 ‘Time for the moon night'(타임 포 더 문 나이트)의 연장선으로 ’밤‘이 너를 생각하는 시간을 의미했다면 이제는 우리를 위한 시간을 얘기하고 싶다는 소녀의 마음을 담았다.

한편, 여자친구는 오늘(1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에 두 번째 정규앨범 ‘Time for us'(타임 포 어스)와 타이틀곡 ‘해야’를 발표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