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아이들 소연, 힙합의 매력은?…“솔직한 가사와 이야기”

Comments (0) MUSIC

(여자)아이들 소연이 데뷔 전부터 좋아했던 힙합의 매력은 ‘솔직한 가사’라고 밝혔다.

26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그룹 (여자)아이들의 디지털 싱글 ‘Uh-Oh(어-오)’ 쇼케이스가 열렸다.

힙합 장르로 새롭게 도전한 부분에 대해 소연은 “데뷔 전부터 해보고 싶었던 장르”였다며 “그동안의 곡들도 사실 힙합스런 느낌이 조금씩은 가미돼 있었다”고 말했다.

그래서 자신은 힙합 장르의 도전이 부담스럽지 않았지만 부담스러운 멤버가 있었을 수도 있다는 소연의 말에 미연은 “새로운 컨셉을 시작할 때 부담을 가지거나 했던 적은 없었다”며 멤버들 모두가 좋다고 찬성 의견을 보였다고 답하기도.

이어 소연은 힙합의 매력이 무엇인지 묻는 질문에 “솔직한 가사를 쓸 수 있는 거, 솔직하게 얘기할 수 있는 게 래퍼로서 힙합의 매력이라고 생각한다”고 대답했다.

또한 힙합 장르지만 “‘디스곡’이라기보다는 시원한 여름곡이라고 생각해주시면 될 것 같다”고 덧붙였다.

‘Uh-Oh’는 흔히 당황스러운 상황에서 절로 나오는 추임새로, 처음엔 관심 없다가 뒤늦게 와서 친한 척하는 사람들을 재치 있게 디스하는 의미로 이번 곡의 메인 키워드로 사용됐다.

뉴트로 붐뱁 장르를 표방한 ‘Uh-Oh’는 ‘LATATA’, ‘한(一)’, ‘Senorita’ 3연작 흥행을 성공시킨 프로듀서이자 리더 소연이 만든 곡으로, 요즘 ‘아이들’ 세대에겐 옛 문화에 대한 새로움을, 기성세대에겐 향수를 불러일으키며 연령 불문 전 세대의 취향을 저격할 예정이다.

한편, (여자)아이들의 디지털 싱글 ‘Uh-Oh(어-오)’는 오늘(26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