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왕의 꽃’ 이성경-윤박, ‘스쿠터 데이트’ 대만 가오슝 로케이션 첫 촬영 공개!

Comments (0) Drama

201502101042538_P

‘여왕의 꽃’ 이성경-윤박, ‘스쿠터 데이트’ 대만 가오슝 로케이션 첫 촬영 공개!

‘여왕의 꽃’ 이성경과 윤박이 대만 가오슝을 배경으로 ‘스쿠터 데이트’를 즐겼다.

MBC 주말특별기획 ‘여왕의 꽃’  제작진은 2월 2일부터 보름간 이국적인 풍광이 돋보이는 대만 가오슝 거리와 바닷가, 바나나밭 등을 오가며 해외 현지 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여왕의 꽃’은 어렸을 때 보호받지 못하고, 커서는 사랑에 배신당한 까닭에 사람을 믿지 못하고 남을 짓밟으면서라도 성공하는 것이 행복이라고 믿는 한 여자가 그녀가 버린 딸과 재회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강렬한 일들을 담은 휴먼 멜로드라마.

이성경은 엄마 레나정(김성령)에게 버림받았지만, 양부모와 주변의 사랑을 받으며 자라나 ‘행복은 지금 내 곁의 사람들과 함께하는 것’이라고 믿는 무한 긍정 알바녀 이솔 역을 맡았다. 또 TNC 그룹의 차남이자 심약한 의사 윤박은 겉으로는 마마보이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속 깊은 남자 박재준 역을 맡았다.

201502101042534_P

거침없는 라이딩 솜씨를 뽐낸 이성경

공개된 첫 대만 로케이션 스틸 것은 이성경과 윤박이 지난 3일 대만 가오슝 소강공항에서 첫 만남을 가졌던 장면으로 첫 만남이 ‘스쿠터 데이트’로 이어졌다.

딸기와 수박 모양의 헬멧을 착용한 채 거리를 달리고 있는 이성경과 윤박의 모습은 풋풋한 모습이다.

특히 일반적인 남녀 데이트 신과 달리, 이성경이 직접 운전하고 윤박이 겁에 질린 표정으로 이성경이 운전하는 스쿠터 뒤에 앉아 있는 모습이 시선을 끈다.

첫 촬영임에도 촬영 전부터 이미 잡지 화보 촬영 등을 통해 최고의 케미를 폭발시킨 이성경과 윤박은 몇 차례 대사를 주고받으며, 대사톤을 어떻게 잡아나갈지를 의논한 뒤 바로 촬영에 임하며 자연스러운 연기 호흡을 선보였다.

201502101042539_P

촬영 중 인증샷을 찍는 이성경과 윤박

대본을 받은 직후부터 시간 날 때마다 틈틈이 스쿠터 운전을 연습해 온 이성경은 “윤박 오빠를 태우고 가야 했고, 대만 현지인들 사이에서 운전해야 했기에 걱정이 많이 됐는데, 오히려 대만 촬영하면서 실력이 늘었다”고.

이어 이성경은 “’여왕의 꽃’은 다음 페이지가 궁금해지며 순식간에 읽게 되는 소설책처럼 다음엔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궁금해지는 작품이다.”며 “극적인 감정과 다이나믹한 상황들이 많아 재밌고 가족애와 이성간의 사랑, 또 꿈에 대해서도 많이 공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많은 관심과 애정을 부탁했다.

한편 ‘여왕의 꽃’은 오는 3월 14일 첫 방송 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사진 MBC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