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첸, 10월 1일 두 번째 미니앨범 ‘사랑하는 그대에게(Dear my dear)’ 발매

Comments (0) MUSIC

엑소(EXO) 첸이 오는 10월 1일 새 미니앨범으로 컴백, 가을 가요계 평정을 예고한다.

11일 SM엔터테인먼트는 첸의 두 번째 미니앨범 ‘사랑하는 그대에게(Dear my dear)’가 10월 1일 발매된다고 전했다. ‘사랑하는 그대에게(Dear my dear)’는 총 6곡이 수록되어 있어, 한층 성숙해진 솔로 가수 첸의 음악 감성을 만나볼 수 있을 예정이다.

앞서 첸은 지난 4월 발표한 첫 번째 미니앨범 ‘사월, 그리고 꽃(April, and a flower)’으로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전 세계 33개 지역 1위, 국내 음악 차트 1위를 기록하는 등 성공적인 솔로 데뷔를 알린 바 있다.

또한 첸은 엑소 및 엑소-첸백시 멤버로 글로벌한 인기를 얻고 있음은 물론, 솔로 활동으로도 각종 드라마 OST, 컬래버레이션에 참여해 흥행 파워를 입증하기도 했다.

첸이 감미로운 보이스와 탁월한 가창력을 지닌 특급 보컬리스트로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새 앨범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증폭된다.

한편, 첸의 두 번째 미니앨범 ‘사랑하는 그대에게(Dear my dear)’는 오늘(11일)부터 온라인 음반 매장에서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겟잇케이 DB, SM엔터테인먼트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