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터처블’ 정은지 “2년 만에 드라마 복귀, 법정 작품 보며 참고해”

Comments (0) Drama

정은지가 ‘언터처블’ 출연 이유를 밝혔다.

2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 서울 호텔에서 JTBC 새 금토드라마 ‘언터처블’(연출 조남국, 극본 최진원,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드라마하우스)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진구, 김성균, 고준희, 정은지 등이 참석했다.

정은지는 ‘언터처블’에서 북천지검 검사 서이라 역을 맡았다. 이날 정은지는 “대본을 보고 해보고 싶다는 느낌을 받았다”며 “그간 해보지 못했던 역할이었고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는 좋은 캐릭터라고 생각이 들었다”며 출연 이유를 밝혔다.

정은지는 KBS 2TV ‘발칙하게 고고‘ 이후 2년 만에 복귀했다. 더욱이 검사처럼 전문직 역할은 처음이다. 정은지는 “2년 만에 작품인지라 많이 신중했었다. 어떤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까 싶었다. 선택에 나름 신중했던 작품”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걸 어떻게 준비할 수 있을까 하는 겁도 났다. 매력 있는 직업인 것 같다. 능동적인 캐릭터이기도 하고 표현하기에 어렵지 않으면서 새로운 면을 보여드릴 수 있겠다는 자신감으로 참여하게 됐다”라고 덧붙였다.

또 “워낙 인터넷이 잘 되어있다. 법정 드라마, 영화가 많이 나왔다. 그런 것들을 보고 참고했다”고 했다.

‘언터처블’은 삶의 전부인 아내를 잃고 가족의 추악한 권력과 맞서는 차남이자 강력계 형사 장준서(진구)와 살기 위해 악이 된 장남 장기서(김성균), 두 형제의 엇갈린 선택을 그린 액션 추적극. ‘더 패키지’ 후속으로 오는 11월 24일(금)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