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 배우 정재영이 선택한 그의 첫 드라마 ‘어셈블리’

Comments (0) Drama

[Spot] 배우 정재영이 선택한 그의 첫 드라마 ‘어셈블리’

지난 9일 서울 중구 장충동 그랜드 앰배서더호텔에서 KBS 2TV 수목드라마 ‘어셈블리’ (극본 정현민, 연출 황인혁, 최윤석)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정재영, 송윤아, 옥택연, 장현성, 김서형, 박영규와 제작진 일동이 함께했다.

드라마 ‘어셈블리’는 무식서 용감하고, 단순해서 정의로운 용접공 출신 국회의원 진상필(정재영)이 ‘진상남’에서 카리스마 ‘진심남’으로 탈바꿈해가는 유쾌한 성장 드라마다. 정재영은 해고노동자의 복직을 위해 싸우는 ‘진상필’ 역을 맡았다.

그는 “용접공 출신의 해고 노동자다. 얼떨결에 국회로 들어가게 되는 역할”이라며 “복잡하지 않고 단순하고 무식하면서 정의감도 있고 보통 사람인 게 가장 큰 매력”이라고 캐릭터를 설명했다.

5

정재영은 데뷔 이후 첫 드라마로 ‘어셈블리’는 선택했다. “일단 그동안에는 거의 드라마가 안 들어왔었다. 정현민 작가님과 황인혁 감독님 동료 배우들의 강력한 권유가 있었다. 아무도 캐스팅 안 할 것 같아서 참여했다”고 말했다.

드라마 현장 분위기를 묻는 말에 “가장 큰 매력은 찍으면서 바로 방영을 한다는 거다. 설레기도 하고 두렵기도 하다. 혹시나 제가 연기를 못했으면 그다음 회에 보완해서 할 수 있다는 점이 있다”며 “(현장은) 다 똑같은 것 같다. 드라마는 좀 더 부지런한 것 같다. 많이 배우고 있다”고 털어놨다.

덧붙여 “다들 스케줄이 타이트하니까 고생할 거다. 잠을 못 잘 거라. 안 재운다 그런 이야기를 많이 하더라. 근데 막상 해보니까 지금까지는 재미있게 찍고 있다”며 여유로운 모습을 보였다.

한편, KBS 2TV 수목드라마 ‘어셈블리’는 7월 15일(수) 밤 10시에 첫 방송 될 예정이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사진 최은희 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