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셈블리’ 옥택연, 장현성과 맞대면 ‘봉투 안에 든 것은?’ 긴장감UP

Comments (0) Drama

082601

‘어셈블리’ 옥택연, 장현성과 맞대면 ‘봉투 안에 든 것은?’ 긴장감UP 

‘어셈블리’ 정재영을 배신하려는 듯한 옥택연의 의심스러운 행동이 감지됐다.

KBS 2TV 수목드라마 ‘어셈블리’(극본 정현민, 연출 황인혁, 최윤석, 제작 어셈블리문전사 KBS미디어 래몽래인) 제작진은 정재영(진상필 역)의 인턴비서 옥택연(김규환 역)과 그의 최대정적인 장현성(백도현 역)의 수상한 만남이 담긴 현장사진을 공개해 긴장감을 높이고 있다.

극중 옥택연은 한때 복수심으로 정체를 숨기고 진상필 의원실에 위장취업 했지만 이내 그의 됨됨이와 진심을 담은 정치행보에 감화돼 그동안 모아왔던 거짓 비리자료마저 삭제할 만큼 돈독한 믿음을 쌓아오던 상황.

공개된 사진 속에서 의문의 서류봉투를 받아 든 옥택연은 고민에 휩싸인 듯 혼란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다. 그는 정재영이 다가오자 황급히 이를 감추는가 하면 마침내 결심을 굳힌 듯 누군가에 연락을 취하는 모습이다. 특히 마지막 사진에서는 결연한 표정의 옥택연이 정재영의 최대 정적인 장현성과 마주앉아 밀담을 나누는 듯한 장면이 포착돼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드라마 관계자는 “국민진상 진상필과 권력을 유지하기 위해 타락해가는 백도현의 피할 수 없는 맞대결이 임박한 가운데 진상필의 유일한 아킬레스건인 김규환의 선택은 최대 변수로 작용하며 극의 분수령이 될 것”이라고 전해 오늘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어셈블리’는 무식해서 용감하고, 단순해서 정의로운 용접공 출신 국회의원 진상필이 ‘진상남’에서 카리스마 ‘진심남’으로 탈바꿈해가는 유쾌한 성장 드라마. 그 동안 잘 알려지지 않았던 ‘국회’의 세세한 이면과 ‘정치하는 사람들’의 사실감 넘치는 에피소드들을 통해 한국 정치의 단면을 가감 없이 그려내고 있다. ‘어셈블리’ 13회는 오늘(26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사진 어셈블리문전사 KBS미디어 래몽래인

 

Copyright ⓒ 겟잇케이(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