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세상’ 조여정 “‘모든 것은 어른들의 잘못’ 시놉 한 줄에 출연”

Comments (0) Drama

배우 조여정이 ‘아름다운 세상’을 출연한 계기를 밝혔다.

4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JTBC 새 금토드라마 ‘아름다운 세상’(극본 김지우, 연출 박찬홍, 제작 MI, 엔케이물산)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박희순, 추자현, 오만석, 조여정, 박찬홍 감독이 자리했다.

배우 조여정은 아들 오준석(서동현)의 죄를 덮기 위해 잘못된 선택을 하는 엄마 서은주 역을 맡았다.

이날 조여정은 “가해자로 지목된 학생의 엄마 역할이다. 굳이 선과 악을 나누자면 선하다고 할 수 없는 축이지만 살면서 의도하지 않은 악의 축에 속하는 감정과 일을 저지를 때가 있다. 많은 사람의 그런 마음을 대변하는 캐릭터”라고 설명했다.

‘아름다운 세상’의 출연을 결심한 것에 대해서는 “조심스럽고 어려운 주제라 ‘내가 할 수 있을까’하는 고민으로 대본을 봤다. 그러다 시놉시스의 한 줄을 봤는데, ‘모든 것은 어른들의 잘못이다’는 문장을 보고 선택했다”며 “내가 좋은 어른일까 고민하던 차에 아들과 모성이라는 선택에서 갈등하고 후회하는 모습이 등장하게 되는데 사람이라면 누구나 가진 모습들을 은주가 가진다”고 말했다.

JTBC 새 금토드라마 ‘아름다운 세상’은 학교폭력으로 인해 생사의 벼랑 끝에 선 아들과 그 가족들이 아들의 이름으로 진실을 찾아가는 이야기로 박선호(남다름)의 아빠 박무진(박희순)과 엄마 강인하(추자현), 오준석(서동현)의 아빠 오진표(오만석)와 엄마 서은주(조여정)가 극과 극 부모의 선택을 선보일 예정이다. 오는 5일(금) 밤 11시 JTBC 첫 방송.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