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안소희, 4년 만에 예능 출연 “선미 추천으로 용기 얻어”

Comments (0) TV Show

배우 안소희가 4년 만의 예능 나들이에 나선다.

3일(토) 밤 9시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는 원조 ‘국민 여동생’ 안소희와 원조 ‘강호동 라인’ 붐이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소희는 4년 만의 예능 출연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에 강호동이 “어떻게 출연 결심을 하게 되었냐”고 묻자 소희는 “평소 ‘아는 형님’의 열렬한 팬이었고, 특히 절친한 선미의 추천으로 용기를 얻었다”고 답했다.

사연인 즉, ‘아는 형님’에 출연한 적이 있는 선미가 “강호동이 많이 변했다”고 말하며 출연을 격려했다는 것. 이에 형님들은 선미의 말이 어떤 의미일지 추측하며 ‘강호동 몰이’를 시작해 웃음을 안겼다.

이날 소희는 오랜만의 예능 나들이에 앞서 만반의 준비를 한 듯 다채로운 개인기로 예능감을 뽐냈다. 숨겨 놓았던 성대모사는 물론, 블록버스터 영화에서 선보인 좀비 연기를 선보여 형님들의 박수를 받았다. 소희의 새로운 매력에 푹 빠진 형님들은 ‘안소희 독점 인터뷰 쟁탈전’을 벌이며 치열한 신경전을 벌였다는 후문.

특히 이날 녹화에서 평소 소희의 열렬한 팬으로 알려진 김희철은 잔뜩 긴장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김희철은 소희를 보자마자 수줍어하며 유독 말을 아끼는 모습을 보였다.

소희의 새로운 매력은 3일(토) 밤 9시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JTBC 아는 형님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