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얼굴천재’ 차은우 부담?…“마음 내려놓으니 편해”

Comments (0) Drama

신세경이 ‘얼굴천재’라는 수식어가 붙을 정도로 유명한 차은우의 상대 배역을 맡으며 느낀 부담감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놓았다.

17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MBC 새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극본 김호수/ 연출 강일수, 한현희/ 제작 초록뱀미디어)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강일수 감독, 신세경, 차은우, 박기웅, 이지훈, 박지현이 참석했다.

이날 신세경은 차은우의 별명이 ‘얼굴천재’인데 이에 대해 상대 배우로서 부담감을 느끼지 않았는지 묻는 질문에 솔직한 답변을 전했다.

신세경은 “친한 친구가 (차은우와) 전작을 함께 해서 이미 그 비주얼에 대해 누누이 들어 알고 있었다”며 “그래서 미리 내려놓았다. 내려놓으니 마음이 더 편하더라”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저희가 보여드릴 수 있는 것이 외적인 것 말고도 많으니까 캐릭터로서 보여드릴 수 있는 합을 보여드리겠다”며 “캐릭터로는 굉장히 잘 어울린다고 생각을 하고 있다”고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여 드라마에 대한 기대를 상승시켰다.

MBC 새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은 조선의 첫 문제적 여사(女史) 구해령과 반전 모태솔로 왕자 이림의 ‘필’ 충만 로맨스 실록. 오늘(17일) 오후 8시 55분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