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경 ‘신입사관 구해령’ 출연 확정…스스로 운명을 개척하는 ‘구해령 역’

Comments (0) Drama

배우 신세경이 MBC 새 미니시리즈 ‘신입사관 구해령’으로 돌아온다.

매 작품마다 새로운 모습을 보여준 신세경이 안방극장 복귀작으로 ‘신입사관 구해령’을 차기작으로 선택했다. ‘신입사관 구해령’은 19세기 초를 배경으로 하는 픽션 사극. 별종으로 취급받던 여사(女史)들이 남녀가 유별하고 신분에는 귀천이 있다는 해묵은 진리와 맞서며 ‘변화’라는 소중한 씨앗을 심는 이야기다.

다양한 장르에서 끝없는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인 신세경은 여사 구해령을 맡았다. 구해령은 유교사상이 뿌리 깊게 자리 잡은 조선에서 스스로 운명을 개척하기 위해 한 걸음 나아가는 캐릭터. 구해령은 붓 앞에서 만민이 평등하다는 사관의 도리를 다하며, 가슴속에 새로운 열명을 꽃피우게 되는 여사다. 이런 가운데, 구해령은 자신의 인생에 불현듯 들이닥친 도원대군 이림과 묘한 인연의 끈을 이어가며 드라마에 재미를 불어넣을 예정이다.

그동안 다채롭게 변신을 거듭한 신세경은 흡입력 있는 연기로 놀라운 몰입감을 선사했을 뿐만 아니라, 작품의 완성도를 한층 더 높였다. 시청자들과 만남을 앞두고 있는 신세경의 새로운 활약은 어떠할지 벌써부터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신세경은 “대본의 흡인력이 좋아 흥미진진하게 읽었다. 특히 여사의 이야기를 다루는 소재가 신선하고 재미있게 다가왔다”며 ‘신입사관 구해령’에 대한 두터운 신뢰를 내비쳤다. 이어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MBC 새 미니시리즈 ‘신입사관 구해령’은 오는 7월 첫 방송 예정이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겟잇케이 DB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