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인과 연’ 마동석 “성주신 마음은 비단결…싸움에는 하수”

Comments (0) Film

배우 마동석이 신작 ‘신과함께-인과 연’에서 싸움의 하수(?)로 등장할 예정이다.

6일 오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감독 김용화)의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하정우, 주지훈, 김향기, 마동석, 김동욱, 이정재, 김용화 감독이 함께했다.

‘신과함께-죄와 벌’에서 쿠키영상 출연으로 화제를 모은 마동석은 이번 ‘신과함께-인과 연’에서 전면에 등장한다. 그는 오랜 시간 인간들의 곁을 지킨 가택신인 성주신 역할을 맡았다.

이날 마동석은 “성주신은 인간을 지키는 가택신이고 진작에 저승으로 데려가야 할 할아버지와 손자를 지켜주는 사람”이라며 “전직 저승차사였다. 저승 삼차사들이 과거 망자였을 때의 모든 과거를 알고 있다”며 “퍼즐 조각 맞추듯이 밝혀가는 인물”이라고 설명했다.

마동석은 ‘신과함께-인과 연’에서 ‘싸움하수’라는 타이틀을 얻게 된다. 마동석은 “저승 차사를 상대 할 때는 강력한 힘이 있지만, 인간을 지킬 때는 허약한 모습을 보인다”며 “비단결 같은 마음씨를 가진 신인데, 많은 수모를 당한다. 그렇게까지 허약한 캐릭터를 처음”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과함께-죄와 벌’의 후속편인 ‘신과함께-인과 연’은 환생이 약속된 마지막 49번째 재판을 앞둔 저승 삼차사 강림(하정우), 해원맥(주지훈), 덕춘(김향기)이 그들의 천 년 전 과거를 기억하는 성주신(마동석)을 만나 이승과 저승, 과거를 넘나들며 잃어버린 비밀의 연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8월 1일 개봉.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겟잇케이 DB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