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테디셀러 뮤지컬 ‘헤드윅’ 7월 대만 공연..한국 버전 선보여

Comments (0) MUSIC

뮤지컬 ‘헤드윅’이  대만 무대에 오른다.

뮤지컬 ‘헤드윅’은 오는 7월 20일부터 22일까지 3일간, 내셔널 타이중 시어터(National Taichung Theater)에서 공연된다. 이번 공연에는 ‘헤드윅’ 역에 배우 오만석과 마이클 리가 출연하며, ‘이츠학’ 역에 배우 전혜선 제이민이 함께한다.

지난해 국내 공연과 마찬가지로 오만석은 한국어 버전 공연을, 마이클 리는 원어 버전 공연을 선보인다. ‘전설의 헤드윅’으로 불릴 만큼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휘한 오만석은 대체 불가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대한민국 대표 ‘헤드윅’의 위엄을 다시금 입증한다. 탁월한 가창력과 폭발하는 에너지로 좌중을 압도한 ‘헤드윅’ 마이클 리는 원어 버전 무대를 통해 현지 관객들과 교감하게 된다.

브로드웨이 원작의 라이선스 작품임에도 불구하고, 한국 버전 뮤지컬 ‘헤드윅’이 해외 무대에 진출한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 이번 대만 ‘헤드윅’ 공연을 주최하는 내셔널 타이중 시어터는 대만 국립 공연예술 센터 산하 1호 국립 극장이다.

주최 측 관계자는 “이 열정적이고도 흥겨운 여름 페스티벌에 한국의 ‘헤드윅’이 반드시 참여해주기를 바란다”고 요청했고 이를 위해 직접 서울에 방문하여 뮤지컬 ‘헤드윅’을 관람하는 등 적극적인 러브콜을 보낸 바 있다.

한편, 뮤지컬 ‘헤드윅’의 대만 타이중 공연은 오는 5월 22일부터 온라인 예매처 아츠 티켓에서 회원 가입 후 구매가 가능하며, 7월 타이중 공연을 마친 이후, 8월 중순, 타이베이 공연을 추진 중이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주)쇼노트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