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츠’ 장동건x박형식 종영 소감 “모든 것에 감사드려”

Comments (0) Drama

‘슈츠’ 장동건, 박형식이 종영 소감을 전했다.

오늘(14일) 목요일 KBS 2TV 수목드라마 ‘슈츠(Suits)’(극본 김정민/연출 김진우/제작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최종회가 방송된다. 4월 첫 방송 후 단 한 번도 수목극 시청률 왕좌를 내어준 적 없는 ‘슈츠’. 열혈 시청자들은 벌써부터 ‘슈츠’ 와의 작별에 아쉬움을 쏟아내고 있다.

‘슈츠’ 를 떠나 보내며 장동건은 “6년만에 복귀작인데 좋은 배우, 좋은 스태프들과 함께할 수 있어서 너무 즐겁고 행복한 시간이었다. 시청자 여러분들의 뜨거운 관심과 사랑도 느낄 수 있었다. 정말 감사드린다. 종영이 가까워와서 아쉽지만, 그만큼 마지막까지 더 좋은 드라마로 완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끝까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박형식은 “지금까지 ‘슈츠’ 를 시청해주신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슈츠’는 내게 매우 뜻 깊은 작품이었다. 살아가며 느꼈던 것들 혹은 앞으로 느끼고 배우고 알아가야 할 것들이 가득한 책이었다. 많은 메시지가 담겨 있는 스토리, 이 메시지를 여러분들과 함께 나누고 싶은 마음 하나로 지금까지 열심히 해왔던 것 같다. 끝까지 함께 하며 많은 사랑과 응원을 주신 여러분들께 다시 한 번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KBS 2TV 수목드라마 ‘슈츠’ 최종회는 오늘(14일) 목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