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2’ 워너원, 남성미 넘치는 무대 예고 ‘기대 UP’

Comments (0) MUSIC

그룹 워너원과 백아연-박지민 듀오가 ‘역대급’ 2018 역주행송 대결을 펼친다.

18일(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되는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2’(이하 ‘슈가맨2’)는 ‘재능부자’ 특집으로 진행된다. 쇼맨으로는 국민 아이돌, 워너원 완전체와 오디션 천재 백아연-박지민 듀오가 출연해 역주행송 무대를 꾸민다.

워너원은 국민 프로듀서의 아이돌답게 등장부터 청중들의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슈가맨 소환에 앞서 화려한 개인기도 선보였다. 강다니엘과 옹성우는 “어떤 곡에도 ‘자동반사’로 댄스를 출 수 있다”며 랜덤으로 흘러나오는 곡에 패기 넘치는 춤 실력을 뽐냈다. 특히 모르는 곡에도 태연하게 추는 막춤이 100인 판정단의 폭소를 유발했다는 후문.

백아연과 박지민은 발라더임에도 이에 밀리지 않는 ‘칼군무’를 소화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두 사람은 “JYP에서는 박진영의 춤을 반드시 배워야 한다”며 즉석에서 랜덤으로 재생된 박진영의 곡을 춰 박수갈채를 받았다.

두 팀은 역주행송 무대에서도 ‘역대급’ 실력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백아연과 박지민은 파워풀한 고음과 청아한 목소리로 호소력 짙은 2018년 역주행송을 만들어냈다. 워너원은 11명 완전체 멤버들이 ‘섹시’를 포인트로 한 남성미 넘치는 무대를 선사해 승부의 결과에 이목이 집중됐다.

워너원과 백아연&박지민의 활약은 18일(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되는 JTBC ‘슈가맨2’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겟잇케이 신민경 기자 / 사진 슈가맨2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