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장동건-김지원-김옥빈 ‘아스달 연대기’, 6월 1일 넷플릭스로 전세계 공개

Comments (0) Drama

넷플릭스(Netflix)에서 대한민국 최초로 시도되는 ‘태고 판타지’로 기대를 모으는 tvN 토일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를 서비스한다.

오는 6월 1일 첫 방영되는 tvN의 새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가 넷플릭스에서 서비스된다.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 영어권 지역은 한국 정규 방송 1시간 후부터 공개되며 일본은 7월 18일 자정부터(PST) 1화에서 12화까지 동시 공개된다. 전 세계 나머지 국가들은 6월 11일 부터 매주 화요일 두 회차씩 선보여질 예정이다.

‘아스달 연대기’는 태고의 땅 ‘아스’에서 서로 다른 전설을 써가는 영웅들의 운명적인 이야기로 상상 속에서 존재하던 태고 시대를 배경으로 차별화된 비주얼과 장대한 서사를 예고한다. 장동건, 송중기, 김지원, 김옥빈 등 대한민국 최고 배우들로 캐스팅 라인업을 완성했다.

장동건은 아스달 부족 연맹장인 산웅의 첫째 아들로 천재적인 전략가이자 아스달 최고 무력집단 대칸부대의 수장이지만 아버지를 비롯한 아스달의 권력자들과 대립하며 권력욕을 드러내는 타곤 역을 맡았다.

송중기는 사람과 뇌안탈 사이에서 태어난 이그트(사람과 뇌안탈의 혼혈)로 함께 살아온 와한족들이 아스달에 끌려가자, 그들을 구하기 위해 거대 문명을 상대로 고군분투하는 은섬 역으로 나선다. 은섬은 베일에 싸인 비밀스런 운명을 지닌 채로 극을 이끌어나간다.

김지원은 와한족 씨족 어머니 후계자인 ‘예언의 아이’ 탄야 역을 맡았다. 김옥빈은 멀리 서쪽에서 청동기술을 전해온 해족 족장의 딸이자 권력을 갈망하는 ‘욕망의 정치가’ 태알하 역을 맡아 신비로운 매력을 발산한다.

‘육룡이 나르샤’, ‘뿌리 깊은 나무’, ‘선덕여왕’ 등 역사 소재에 있어서는 명실공히 대한민국 최고의 필력으로 손꼽히는 김영현, 박상연 작가 그리고 ‘나의 아저씨’, ‘시그널’, ‘미생’에서 감각적인 연출력을 인정받은 김원석 감독이 의기투합해 만들어낸 ‘아스달 연대기’는 대한민국 최초의 ‘태고 판타지’로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아스달 연대기’는 오는 6월 1일부터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시청자들을 만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tvN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