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난황소’ 송지효 “액션 촬영? 한 장면 빼고 전부 다 소화해”

Comments (0) Film

‘성난황소’ 송지효가 액션신에 대한 프로페셔널한 면모를 보였다.

8일 오후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영화 ‘성난황소’(감독 김민호)의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마동석 송지효, 김성오, 김민재, 박지환, 김민호 감독이 자리했다.

이날 송지효는 “영화에서 여자는 저와 배누리가 나온다”며 “다른 배우분들이 액션이 너무 많다. 저 혼자 탈출만 하고 아무것도 안 하는데 미안한 마음이 들었다. 열심히 하고 싶은 마음에 많은 부분 액션을 대역 없이 촬영했다”고 전했다.

이어 “건물에서 건물로 뛰는 장면 한 포인트를 제외하고 모든 액션을 다 했다”며 “저 혼자 나름 다하고 싶은 욕심은 있었으나 그러기에는 욕심대로 되지 않는 부분도 있었다. 제가 다 했다고 말씀드릴 수는 없는 것 같다. 대역을 해주신 분이 잘하셔서 그렇게 보여서 감사할 따름”이라고 밝혔다.

한편, ‘성난황소’는 한번 성나면 무섭게 돌변하는 ‘동철’(마동석)이 납치된 아내 ‘지수'(송지효)를 구하기 위해 무한 돌진하는 통쾌한 액션 영화로 오는 11월 22일 개봉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