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경구&전도연 ‘생일’ 4월초 개봉…세월호 이후 남겨진 우리들의 이야기

Comments (0) Film

배우 설경구, 전도연 주연의 영화 ‘생일’(감독 이종언)이 4월초 개봉을 확정했다.

4월초 개봉을 확정한 ‘생일’은 2014년 4월 16일 세상을 떠난 아들의 생일날, 남겨진 이들이 서로가 간직한 기억을 함께 나누는 이야기다. 대한민국 영화사에 빛나는 열연을 펼쳤던 배우 설경구, 전도연이 만난다는 사실만으로도 제작 단계에서부터 영화계 안팎의 뜨거운 관심을 끌어 모으며 주목 받은 작품.

설경구는 가족에 대한 미안함을 안고 살아가는 아빠 ‘정일’ 역을, 전도연은 떠나간 아들에 대한 그리움을 안고 살아가는 엄마 ‘순남’ 역을 맡았다. 두 배우는 소중한 사람이 떠난 뒤, 남겨진 가족의 이야기를 누구보다 진정성 있게 펼쳐낼 예정이며, 지금껏 어디서도 본 적 없던 폭발적 열연으로 독보적인 연기 내공을 다시금 입증할 것이다.

명실공히 최고의 연기력을 인정 받는 배우 설경구와 전도연은 갑작스럽게 아들을 잃은 부모를 연기해, 두 배우 이외에는 그 어떠한 조합도 떠올릴 수 없을 정도로 대체 불가한 시너지를 선보일 것이다.

시대를 대표하는 두 배우가 함께한 영화 ‘생일’의 연출은 이창동 감독 작품 ‘밀양’과 ‘시’에서 연출부로 활동하며 내공을 쌓은 신예 이종언 감독이 맡았다. 이종언 감독은 ‘생일’에 대해 “지우기 어려운 상처를 가진 모든 이들과 마음을 나눌 수 있는 영화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설경구, 전도연의 연기 인생 최고의 열연을 통해 그 날을 기억하는 모든 이들과 함께 마음을 나눌 영화 ‘생일’은 오는 4월초 개봉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NEW,나우필름(주),(주)영화사레드피터,파인하우스필름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