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준, 태국-일본 이어 필리핀 팬미팅 성료…‘한류스타’ 인기 증명

Comments (0) Drama

배우 서강준이 필리핀 마닐라에서의 첫 팬미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서강준은 지난 25일 올해 아시아에서 세 번째 팬미팅이자 필리핀에서의 첫 팬미팅을 필리핀 마닐라 뉴 프론티어 극장(NEW FRONTIER THEATER)에서 개최하며 팬들과 잊지 못할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서강준이 드라마 ‘너도 인간이니’의 OST ‘You’re My Love(유어 마이 러브)’를 부르며 무대에 등장하자 현지 팬들은 열렬한 함성과 기분 좋은 미소로 그를 맞이해 공연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필리핀에서의 첫 팬미팅인 만큼 필리핀에 온 소감, 먹어본 필리핀 요리 등의 토크로 자신의 이야기를 들려주며 팬미팅을 시작한 서강준은 MC와 필리핀에서 방영을 앞둔 드라마 ‘너도 인간이니’에 관한 이야기로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이어 서강준은 팬들과 링 토스, 스택 어택 등의 다양한 게임을 통해 열정적인 대결을 펼쳐 공연장을 뜨겁게 달궜다.

무엇보다 서강준이 직접 ‘사곳굴라만’이라는 필리핀 음료를 만들어 추첨된 팬들에게 음료 한 잔의 특별한 추억을 선물하는 모습은 관객의 큰 호응을 얻으며 공연장 속 설렘 지수를 높였다.

공연 막바지, 서강준을 향한 사랑의 메시지로 가득 채워진 팬 영상으로 현지 팬들의 넘치는 사랑을 확인한 서강준은 “필리핀 마할키타!(필리핀 사랑해요!)”를 반복하며 감동스러운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필리핀에서의 첫 팬미팅을 마치며 서강준은 “마닐라는 처음 방문하게 됐는데, 필리핀 팬분들을 가까이서 만날 수 있어서 행복했다. 필리핀에서 여러분들을 또 볼 수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다음을 기약하는 소감을 전했다.

서강준은 팬미팅에 와준 모든 팬들과의 애정 가득한 하이터치를 끝으로 특별했던 필리핀의 첫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한편, 필리핀 첫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친 서강준은 오는 7월 방송 예정인 OCN 내부 감찰 스릴러 ‘WATCHER(왓쳐)’에서 김영군 역에 캐스팅돼 현재 촬영에 열중하고 있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판타지오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