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바하’ 진선규 “천만배우 등극…흥행 기운 불어넣을 것”

Comments (0) Film

‘사바하’ 진선규가 천만 배우로 등극한 소감을 전했다.

13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로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사바하'(감독 장재현)의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이정재, 박정민, 이재인, 진선규, 장재현 감독이 자리했다.

이날 진선규는 “오늘 영화를 처음 봤다. 이 영화를 하게 된 게 엄청난 영광이라고 느꼈다. 팬심을 가지고 잘 봤다고 선배님과 감독님께 말했다”며 운을 뗐다.

진선규는 영화 ‘범죄도시’에 이어 ‘사바하’에서 삭발 머리로 출연한다. 이에 대해 그는 “‘범죄도시’의 빡빡머리와 이번 영화의 느낌은 사뭇 다르다”며 “그때는 안 좋은 생각을 가졌다면, 지금은 ‘도’와 ‘선’에 대해 생각하는 순화된 스님의 모습을 표현했다”고 설명했다.

덧붙여 “많은 동영상을 통해서 지적인 스님의 모습을 찾아봤었다. 색다른 빡빡머리를 표현할 수 있었다”라며 웃어 보였다.

얼마 전 개봉한 ‘극한직업’으로 천만 배우 반열에 오른 진선규는 “‘극한직업’ 덕분에 하게 됐다. ‘사바하’ 상영 전에 천만 기운을 불어넣어달라고 했다. 필요할 때마다 기운을 불어넣겠다”며 천만 배우 타이틀은 단 소감을 전했다.

영화 ‘사바하’는 신흥 종교 집단을 쫓던 ‘박목사’(이정재)가 의문의 인물과 사건들을 마주하게 되며 시작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작품으로 오는 2월 20일 개봉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