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바하’ 진선규 “‘범죄도시’서 삭발…스님役 제안에 감사”

Comments (0) Film

‘사바하’ 진선규가 캐스팅 에피소드를 전했다.

25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압구정 CGV에서 영화 ‘사바하'(감독 장재현)의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배우 이정재, 박정민, 이재인, 진선규, 장재현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진선규는 “‘범죄도시’ 개봉 전에 40년 만에 처음 해보는 제 이미지를 빨리 없애고 싶지 않았다”며 “머리를 빡빡 깎은 헤어스타일과 어울리는 역할을 찾고 있었는데, 마침 감독님이 제안을 주셨다”고 했다.

이어 “시나리오가 너무 재미있었다. 오늘 제작보고회에서 말을 조심하게 되는 게 미스터리 스릴러 물이라 이야기 정보는 영화관에서 확인하셨으면 한다”며 “제가 맡은 해안스님 역할은 ‘범죄도시’와 다른 빡빡머리 느낌을 드리려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영화 ‘사바하’는 신흥 종교 집단을 쫓던 ‘박목사’(이정재)가 의문의 인물과 사건들을 마주하게 되며 시작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작품으로 오는 2월 20일 개봉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