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바하’ 유지태, 압도적 존재감으로 이끌어낸 ‘특급 활약’

Comments (0) Film

강렬한 스토리와 장르적 재미로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영화 ‘사바하'(감독 장재현 )의 유지태가 미스터리한 사건의 중심에 있는 인물로 분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영화 ‘사바하’는 신흥 종교 집단을 쫓던 ‘박목사’(이정재)가 의문의 인물과 사건들을 마주하게 되며 시작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2003년 개봉한 영화 ‘올드보이’에서 비극의 시작점이자 충격적인 복수를 완성해 관객들에게 반전 결말을 선사하는 ‘이우진’ 역을 연기한 유지태가 ‘사바하’에서 ‘김동수’로 분해 또 한번 강렬한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미스터리한 존재감으로 첫 등장부터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김동수’는 ‘박목사’가 마주하는 의문의 인물 중 한 명이다.

특히 사슴동산의 비리를 파헤치기 위해 몰래 잠입한 ‘박목사’를 마주하고도 감정을 드러내지 않는 찰나의 표정 연기는 극 후반부 이야기 전개의 궁금증과 긴장감을 증폭시키는 한편 유지태의 연기 내공을 짐작하게 한다.

유지태는 특유의 눈빛과 강한 존재감으로 ‘김동수’의 미스터리하고 충격적인 면모를 소화해 깊은 인상을 남겼다.

장재현 감독은 “시나리오 단계에서부터 염두에 두었던 배우이다. 비현실적인 캐릭터이기에 오히려 더 현실적이고 건실한 청년의 느낌을 가지고 있는 배우가 연기하기를 바랐고, 유지태 배우가 적역이라고 생각했다”라고 전했다.

영화를 본 관객들은 마지막까지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게 만드는 유지태에 대해 호평을 쏟아내고 있다. 이처럼 유지태의 강렬한 존재감으로 색다른 재미를 선사하는 ‘사바하’는 개봉 2주차에도 흥행 열풍을 이어가고 있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외유내강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