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바하’ 박정민 “출연 이유? 미스터리한 캐릭터에 감정이입해”

Comments (0) Film

‘사바하’ 박정민이 출연 계기를 밝혔다.

25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압구정 CGV에서 영화 ‘사바하'(감독 장재현)의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배우 이정재, 박정민, 이재인, 진선규, 장재현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박정민은 “‘사바하’는 그간  해왔던 역할 중에서 가장 속을 알 수 없는 역할이다. 어두운 면을 볼 수 있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시나리오를 재미있게 봤다. 인물이 어둡고 알 수 없고 의문스러운 점을 가지고 있는데, 보는 제 마음이 이 인물에게 감정 이입하면서 마음이 짠했던 것도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덧붙여 “시나리오에 매료됐었다. 그래서 인물에 좀 더 마음을 줄 수 있었다”라고 밝혀 작품의 궁금증을 더했다.

영화 ‘사바하’는 신흥 종교 집단을 쫓던 ‘박목사’(이정재)가 의문의 인물과 사건들을 마주하게 되며 시작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작품으로 오는 2월 20일 개봉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