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뺑반’ 공효진 “걸크러쉬 캐릭터 은시연, 현실에 있는 사람처럼 느껴져”

Comments (0) Film

‘뺑반’ 공효진이 현실에 있는 사람처럼 캐릭터를 표현했다고 했다.

24일 오후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영화 ‘뺑반'(감독 한준희)의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공효진, 류준열, 조정석, 염정아, 전혜진, 한준희 감독이 자리했다.

공효진은 ‘뺑반’에서 엘리트 경찰 ‘은시연’ 역을 맡았다. 이날 그는 “시나리오를 받고 생각했던 것보다 감독님과 함께 그려낸 은시연이 걸크러쉬한 모습이 더 큰 것 같다”며 “시나리오에서는 땅에 발을 붙인 인물이라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이어 “다른 캐릭터는 히스토리가 남다른 인물이었는데, 은시연 캐릭터는 현실에 있는 현실적인 사람처럼 느껴졌다. 그 부분에서 인물을 표현할 때 목소리를 깔거나 과장된 표현 빼는 거로 합의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뺑반’은 통제불능 스피드광 사업가를 쫓는 뺑소니 전담반 ‘뺑반’의 고군분투 활약을 그린 범죄오락액션 영화로 오는 1월 30일 개봉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