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 ‘Q&A’ 버라이어티 ‘쇼타임 – 버닝 더 비스트’ 제작발표회

Comments (1) MUSIC

1

10일 오후 서울 여의도 IFC몰 CGV에서 MBC 에브리원 ‘쇼타임 버닝 더 비스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윤두준, 양요섭, 장현승, 이기광, 용준형, 손동운 비스트 여섯 멤버가 모두 한자리에 모였고, 개그우먼 송은이가 진행을 맡았다.

엑소가 주인공이었던 ‘쇼타임’에 이어 이번에는 비스트와 작업하는데 차이점을 묻는 말에 장재혁 PD는 “엑소는 당시 신인이라 다소 두서 없었다면 비스트는 시청하기에 굉장히 안정적이다. 비스트의 반전 매력을 볼 수 있을 것이다. 엑소는 멤버들의 특징을 보여주고 캐릭터를 잡아주는 데 중점을 뒀다면, 비스트 편은 팀 그 자체를 보여주는 내용으로 구성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4

‘댄스와 서핑보드 중간지점?!’ 독특한 포즈를 취한 용준형

멤버들에게 ‘엑소’의 쇼타임과 비교했을 때 재미를 묻는 질문에 장현승은 “재미 수준이 어느 정도 비슷할 것이라 예상한다. 우리도 그 정도는 할 수 있지 않을까”라고 예상했다. “막내 손동운이 아주 재밌다.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기광은 “그동안 말을 아꼈던 용준형 군이나 장현승 군의 다른 모습이 시청분들에게 큰 재미를 드릴 수 있는 요소가 되지 않을까 싶다”고 거들었다.

손동운은 “무대 위에서의 남성적 모습이 익숙하실 것 같다. 하지만 제가 생각하는 ‘비스트’는 소년 같고, 고등학생 같은 풋풋함이 있다. 그런 무대 위의 모습과 ‘쇼타임’에서의 차이가 재미 요소가 될 것 같다.”며 관전포인트를 꼽았다.

 

3

개별 포토타임을 갖는 멤버들을 지켜보며 함박웃음을 지은 양요섭, 윤두준

더욱이 제작발표회가 열린 날은 ′쇼타임 –  버닝 더 비스트′가 첫 방송 되는 날이다.

윤두준은 “첫회는 두 부분으로 나뉘는데, 멤버들을 찾으러 가는 과정과 여성팬이 보낸 질문에 답하는 시간”이라고 말했다. 이어 “개인적으로 카페에 다 같이 모여 토크를 하는 장면이 있는데, 오랜만이면서 반갑고 정말 재밌었다. 거기서 멤버들의 리액션이나 답변을 보면 소소한 즐거움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장현승은 첫회를 “비스트의 입담이 바로 관전 포인트다. 물론 첫회에 입담이 폭발하는 건 아니지만 맛보기로 살짝 보여주는 정도다. 개인적으로 막내 동운이가 굉장히 재밌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5

‘쇼타임 – 버닝 더 비스트’ 무조건 본방사수! 이기광, 용준형, 손동운

특히 예능경험이 많은 이기광은 예능 노출이 다른 멤버에 비해 적은 용준형과 장현승을 히든 아이템으로 점쳤다. “둘이 차도남 이미지, 시크한 분위기를 풍겨왔는데 엉뚱함과 재미를 보여줄 수 있을 듯하다. 첫 촬영 때부터 파이팅이 넘쳤던 친구들이다”라고 예고했다.

이기광의 말에 용준형은 “간만에 모인 6명의 아이들이 어떻게 노는지 또 어떻게 시간을 보내는지가 가장 재밌는 부분일 듯”이라며 “기광이 말처럼 제가 굉장히 파이팅이 넘쳤다. 다른 회는 몰라도 1회에서는 파이팅 넘치는 모습 보실 수 있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막내 손동운은 “마지막 리얼리티에서 제가 20살이었다. 형들도 지금 제 나이보다도 어렸다. 24살의 저와 26살의 형들을 떠올리며 예전과 비교해 보시면 재밌을 것”이라고 포인트를 짚었다.

 

2

‘막내는 발래 중?’ 개인포토타임을 가진 손동운과 걸어오는 멤버형들

지난 시즌 엑소가 최고 시청률 2%를 넘기며 공약을 실천했다. 이에 막내 손동운은 “1.5% 되면 프리허그를 하겠다”고 발언했다. 하지만 윤두준은 실현 가능성을 걱정하며 “정확한 공약은 ′쇼타임 버닝 더 비스트′에서 공개된다”고 센스있게 본방 사수를 강조했다.

′쇼타임 –  버닝 더 비스트′는 비스트 멤버들의 솔직한 일상의 모습은 물론이고 팬들이 보내준 질문에 답변하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팬들과 대중들까지 모두를 충족시킬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10일 저녁 6시 MBC 에브리원에서 첫 방송 된다.

 

팬심에 불 지를 본격 리얼 버라이어티 ‘쇼타임-버닝 더 비스트’

 

글 한지희  사진 류마

 

One Response to [Spot] ‘Q&A’ 버라이어티 ‘쇼타임 – 버닝 더 비스트’ 제작발표회

  1. Hi there, after reading this remarkable post i am as well glad to
    share my knowledge here with colleagues.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