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인은 바로 너!’ 유재석 “내 장기는 주변 인물 관찰력”

Comments (0) TV Show

방송인 유재석 자신의 장기로 관찰력을 꼽았다.

3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인터콘티넨탈 서울 코엑스 호텔에서 넷플릭스(Netflix) 오리지널 한국 예능 ‘범인은 바로 너!’(제작 상상컴퍼니, 연출 조효진, 김주형)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유재석, 안재욱, 김종민, 이광수, 박민영, 세훈(엑소), 세정(구구단) 조효진 PD, 김주형 PD가 함께했다.

이날 유재석에게 개인기, 혹은 장기를 묻는 말에 그는 “스스로 늘 장기가 없을까 스스로 자책했던 시기가 있는데 뭐가 있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고 털어놨다.

이어 “관찰 예능을 재미있게 보는 편인데, 저는 주로 출연자분들을 관찰하는 편”이라며 “다른 부분보다도 저 사람의 기분 상태, 표정, 이런 거로 저 스스로 주변 분들을 관찰하는 게 그분의 특징을 뽑아내는 게 장점이 아닌가 싶다”라고 덧붙였다.

‘범인은 바로 너!’는 10개의 다채로운 소재의 에피소드로 구성, 각 에피소드가 연결되어 마지막에 비로소 거대한 비밀과 반전이 밝혀지는 새로운 포맷의 스토리형 예능으로 지금껏 시도되지 않았던 추리 예능을 시도한다. 예고 살인, 두뇌 플레이, 민박 살인 사건은 물론 뱀파이어, 매직쇼, 도심 추격전까지 다양한 소재의 추리로 상상력을 자극할 예정이다.

한편, ‘범인은 바로 너!’는 매주 2편의 에피소드를 5주에 걸쳐 공개, 총 10개의 에피소드로 시청자들을 만날 예정으로 오는 5월 4일 넷플릭스를 통해 190개국의 1억 1천 7백만 명의 회원에게 공개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