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일의 낭군님’ B컷 캐릭터 포스터, 도경수X남지현 보기만 해도 설레는 케미

Comments (0) Drama

tvN ‘백일의 낭군님’이 갓도포 도경수와 꽃미소 남지현의 미공개 B컷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앞서 포스터가 공개될 때마다 예비 시청자들의 열띤 반응을 불러일으킨 tvN 새 월화드라마 ‘백일의 낭군님’(극본 노지설, 연출 이종재, 제작 에이스토리). 이에 힘입어 오늘(28일) 도경수와 남지현의 미공개 B컷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단단한 표정의 완전무결 왕세자 이율(도경수)과 표정과 분위기 모두 편안해 보이는 최고령 원녀 홍심(남지현). 이전 포스터와는 또 다른 케미를 선사함으로써 ‘백일의 낭군님’의 다양한 설렘 포인트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갓과 도포를 완벽하게 차려입고 반듯한 자세로 앉아 정면을 응시하는 율. 왕세자를 상징하는 익선관과 곤룡포를 벗고, 양반가 선비의 자태를 보여주고 있지만 눈빛만큼은 여전히 강렬하고 깊다.

반면, 햇볕이 따뜻하게 내리쬐는 나무 평상에 앉아 턱을 괴고 있는 홍심의 모습은 어느때보다 편안하고 흩날린 꽃잎처럼 아름답다. 복장부터 표정까지 모두 상반되는 두 남녀의 모습은 신선하고 새로운 분위기를 예고한다.

‘백일의 낭군님’은 포스터와 티저 영상을 통해 왕세자 ‘이율’과 아무짝에도 쓰잘데기 없는 남정네 ‘원득’으로 분한 도경수, 그리고 최고령 원녀 ‘홍심’과 양반가 규수 ‘윤이서’로 변신한 남지현의 모습을 모두 공개하면서 다양한 케미를 선사하고 있다.

이번 미공개 캐릭터 포스터 역시 아련한 ‘율이서’와 귀여운 ‘원심’ 커플을 손꼽아 기다리던 시청자들에게 ‘율심’의 조합에 대한 궁금증 역시 상승시켰다. 서사부터 분위기까지 모두 다른 커플 케미는 로맨스를 이끌어나갈 도경수와 남지현이 모두 두 명의 캐릭터를 연기하는 ‘백일의 낭군님’에서만 느낄 수 있는 설렘 포인트다.

한편, ‘백일의 낭군님’은 완전무결 왕세자 이율에서 졸지에 무쓸모남으로 전락한 원득(도경수)과 조선 최고령 원녀(노처녀) 홍심(남지현)의 전대미문 100일 로맨스 사극. ‘식샤를 합시다 3: 비긴즈’ 후속으로 오는 9월 10일 월요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tvN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