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심원들’ 박형식 “호기심 많은 캐릭터..나와 성격 비슷해 출연 결정”

Comments (0) Film

배우 박형식이 ‘배심원들’ 출연 이유를 밝혔다.

2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로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배심원들'(감독 홍승완)의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배우 문소리, 박형식, 백수장, 김미경, 윤경호, 조한철, 김홍파, 조수향, 홍승완 감독이 자리했다.

배우 박형식은 청년 창업가 8번 배심원 ‘권남우’ 역을 맡았다.

이날 박형식은 “첫 상업영화기도 하고, 시나리오를 읽을때 처음부터 끝까지 술술 금방 읽게 됐다. 책도 재미있었고 배심원들의 관계와 이야기 전개도 재미있게 읽었다”고 했다.

이어 “제가 맡은 윤그림이라는 친구는 호기심 많고 일을 한번 시작하면 끝을 봐야하는 성격이라 저와 비슷한 모습이 있었다. 출연하고 싶은 마음이 커서 출연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영화 ‘배심원들’은 첫 국민참여재판에 어쩌다 배심원이 된 보통의 사람들이 그들만의 방식으로 조금씩 사건의 진실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5월 15일 개봉.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