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영 “GOT7 멤버들 ‘드림나이트’ 잊고 ‘마술학교’ 힘 쏟으라고 조언해”

Comments (0) Drama

배우 박진영(GOT7)이 ‘마술학교’ 촬영 소감을 밝혔다.

1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 사옥에서 JTBC웹드라마 ‘마술학교’(극본 김도원, 연출 김도원, 제작 JYP픽쳐스)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박진영(GOT7), 윤박, 닉쿤(2PM), 강윤제, 신은수, 류승수 등이 참석했다.

박진영은 웹드라마 ‘드림나이트’ 이후 두 번째 웹드라마를 찍게 됐다.

이날 박진영은 “‘드림나이트’가 첫 번째 웹드라마다. 멤버들과 찍다 보니까 다들 아마추어여서 힘들게 찍었다”고 회상했다.

이어 “멤버들은 ‘드림나이트’를 잘 기억 못 한다 (웃음). 연기를 조언하기보다는 ‘드림나이트’ 기억은 잊어버리고 ‘마술학교’에 힘을 쏟으라는 조언이 있었다”고 밝혔다.

또 박진영은 “아역만 하다가 처음으로 20대 역할을 해봤다”며 “첫 20대 역할이라 저에게 또 다른 각별한 작품이라고 생각된다. 어린 느낌을 조금 빼고 싶어서 멤버들과 있을 때도 차분하게 있으려고 했고 여러 가지 생각을 하면서 촬영에 임했다”고 각오를 전했다.

한편, ‘마술학교’는 모태솔로 이나라, 천재마술사 제이(윤박), 미국 입양아 출신의 레지던트 준(닉쿤), 최연소 천체물리학 박사 이성(강윤제) 등 달라도 너무 다른 4인방이 각기 다른 이유로 마술학교를 찾아 예상치 못한 경험을 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 예측불가매직드라마. 오는 11일 월요일 오전 7시 네이버TV를 통해 첫 공개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며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