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쟝센 단편영화제’ 김의성X하정우X배두나X천우희, 명예 심사위원 위촉

Comments (0) Film

미쟝센 단편영화제가 배우 김의성, 천우희, 하정우, 배두나, 류성희 미술감독을 명예 심사위원으로 위촉한다.

제17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장르의 상상력展’이 오는 6월 28일(목) 개막을 앞두고, 5명의 명예 심사위원을 발표했다. 올해로 17회를 맞이한 미쟝센 단편영화제에서는 충무로에서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배우 김의성, 천우희, 하정우, 배두나, 류성희 미술감독까지 5명의 영화인이 명예 심사위원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이들은 각각 ‘비정성시’(사회적 관점을 다룬 영화), ‘사랑에 관한 짧은 필름’(멜로드라마), ‘희극지왕’(코미디), ‘절대악몽’(공포, 판타지), ‘4만번의 구타’(액션, 스릴러) 등 5개의 경쟁부문 명예 심사위원으로 나선다.


미쟝센 단편영화제는 지난 제2회 미쟝센 단편영화제부터 명예 심사위원 제도를 도입해, 영화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단편영화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자 노력해왔다. 올해 위촉된 5명의 명예 심사위원들은 10명의 경쟁부문 상영작 심사위원 감독들과 함께 경쟁부문 상영작에 오른 58편의 상영작들을 심사할 예정이다.

김의성은 ‘비정성시’(사회적 관점을 다룬 영화)의 명예 심사위원을 맡아 활약을 예고하며, 천우희는 ‘사랑에 관한 짧은 필름’(멜로드라마)의 명예 심사위원을 맡았다.

또한, ‘4만번의 구타’(액션, 스릴러)의 명예 심사위원으로 활동했던 하정우는 올해 ‘희극지왕’(코미디)의 명예 심사위원으로 다시 한번 참여한다. 배두나는 ‘절대악몽’(공포, 판타지)의 명예 심사위원을 맡는다.

마지막으로, 명예 심사위원 중 비(非)배우 명예 심사위원으로 선정된 류성희 미술감독은 ‘4만번의 구타’(액션, 스릴러)의 심사를 맡게 되었다.

한편, 제17회 미쟝센 단편영화제는 오는 6월 28일(목) 아모레퍼시픽 신본사 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7월 4일까지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진행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겟잇케이 DB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