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 함무라비’ 김명수 “원작과 가까운 ‘임바른’ 연기할 것”

Comments (0) Drama

‘미스 함무라비’ 김명수가 원작 캐릭터에 가깝게 연기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21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JTBC 월화드라마 ‘미스 함무라비’ (연출 곽정환, 극본 문유석, 제작 스튜디오앤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고아라, 김명수(엘), 성동일, 류덕환, 이엘리야 등이 참석했다.

‘미스 함무라비’는 동명의 원작 소설 작가이자 현직 판사인 문유석 작가가 직접 집필한 대본은 삶에 맞닿은 사건과 사람을 생생하게 그린다.

이날 김명수는 “문유석 작가님과는 많은 리딩도 하고 법원을 많이 찾아갔다”며 “어떤 일을 하는지 많이 보고, 재판할 때의 모습들을 지켜봤다”고 했다.

이어 “대본이 나왔을 때 작가님과 연락을 하면서 많은 대화를 나눴다”고 덧붙였다.

또 “작가님이 말씀하시길 ‘임바른과 동화됐다’라고 말씀을 해주셨다. 최대한 임바른스럽게 원작에 가까운 임바른을 연기하도록 노력했다”고 포부를 밝혔다.

‘미스 함무라비’는 ‘강한 자에게 강하고 약한 자에게 약한 법원’을 꿈꾸는 이상주의 열혈 초임 판사 박차오름(고아라), 섣부른 선의보다 원리원칙이 최우선인 초엘리트 판사 임바른(김명수), 세상의 무게를 아는 현실주의 부장 판사 한세상(성동일), 달라도 너무 다른 세 명의 재판부가 펼치는 生리얼 초밀착 법정 드라마로 오늘 (21일) JTBC에서 밤 11시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