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 기간제’ 윤균상-금새록, 2인 포스터 공개…‘의심과 신뢰’

Comments (0) Drama

OCN 새 수목 오리지널 ‘미스터 기간제’ 윤균상-금새록의 모습이 담긴 포스터 2종이 공개됐다.

오는 7월 17일 밤 11시 첫 방송되는 ‘미스터 기간제’(연출 성용일/ 극본 장홍철/ 제작 제이에스픽쳐스, 스튜디오드래곤)는 상위 0.1% 명문고에서 벌어진 의문의 살인사건과 그 진실을 밝히려는 속물 변호사의 잠입 작전을 그린 명문사학 잠입 스릴러다.

윤균상은 상위 0.1% 명문고에 기간제 교사로 잠입하는 속물 변호사 기무혁(기강제) 역을 맡았고, 금새록은 남다른 학생 사랑과 교사적 사명감으로 가득 찬 열혈 교사 하소현 역을 맡았다.

이와 관련 윤균상과 금새록의 2인 포스터 2종이 공개됐다. 첫 번째 2인 포스터에는 학생들을 향한 두 사람의 극과 극 눈빛이 담겨 있다. 윤균상은 의문의 살인사건에 대해 모든 것을 의심 하는 눈빛이다. ‘위장 교사’로 학교에 잠입한 그는 오롯이 사건의 진실에만 집중, 냉철한 표정으로 사건의 진실만을 쫓고 있다.

이와 반대로 ‘열혈 교사’ 금새록은 학생들을 향한 신뢰와 믿음의 눈빛을 보여주고 있다. 의문의 살인사건이 발생했다는 사실로 인해 혼란에 빠진 아이들을 걱정하는 듯한 모습. 이렇듯 같은 공간에서 하나의 사건을 바라보는 윤균상과 금새록의 엇갈린 시선이 관심을 모은다.

또 다른 2인 포스터에는 아수라장으로 변한 교실 한가운데 마치 시간이 멈춘 듯 얼어붙은 윤균상-금새록의 모습이 담겨 있다. 교실에는 있어야 할 학생들 대신 책상과 의자들이 넘어진 채 나뒹굴고 있다. 카오스에 빠진 교실에서 극과 극의 교사 윤균상과 금새록이 힘을 합쳐 의문의 여고생 살인사건의 진실을 밝혀낼 수 있을 지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OCN 새 수목 오리지널 ‘미스터 기간제’는 ‘구해줘2’ 후속으로 오는 7월 17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OCN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