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괴’ 김명민 “실화를 기반으로 한 시나리오…안 할 이유가 없었다”

Comments (0) Film

‘물괴’ 김명민이 작품 출연 이유를 밝혔다.

16일 오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영화 ‘물괴’(감독 허종호)의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허종호 감독, 제작자 정태원, 배우 김명민, 김인권, 이혜리(걸스데이), 최우식이 함께했다.

배우 김명민은 조선 최고의 무사이자 소중한 이를 지키기 위해 ‘물괴’와 맞서는 내금위장 ‘윤겸’ 역할을 맡았다.

이날 그는 “시나리오가 재미있고 독특했다. 보이지 않는 상대와 싸운다는 게 흥미로웠다”며 “영화적 상상력과 설정을 더하고 실제 있었던 일을 기반으로 한다는 게 재미있었다”고 전했다.

이어 “제작자분이나 허종호 감독의 전작을 봤는데 안 할 이유가 없었다”며 “‘윤겸’ 역할 자체가 용맹하고 멋있는 인물이다. 내금위 장수라고 하면 입으로 많이 연기하는데 실제로 액션도 많다. 말수가 별로 없어서 대사량이 적어서 멋있었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물괴’는 중종 22년, 역병을 품은 괴이한 짐승 ‘물괴’의 등장으로 위태로워진 조선과 소중한 이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건 이들의 사투를 그리는 크리쳐 무비다. 오는 9월 13일 개봉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